GLAT 22년도 가을학기 입학 관련 안내

관리자
2022-03-30
조회수 974


안녕하세요.

음대 유학 전문 컨설팅 회사인 지엘아트컴퍼니입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현재 미국 음악대학 22학년도 가을학기 입학에 대한 여러가지 소식을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2020년 3월부터 미국 전역을 강타한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하여 미국내의 모든 교육기관, 특히, 대면 수업 및 연주가 핵심인 미국 음악대학은 재정적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으며 2022년을 맞이하였습니다.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를 통하여 거리두기, 학교 폐쇄 등의 정책들이 많이 완화 되면서 미국내에서는 우리나라보다 훨씬 더 일상으로 돌아가고 있는 모습입니다. 특히, 음악 비지니스의 중심지인 뉴욕은 메트로폴리탄 오페라단의 시즌 오픈을 시작으로 주요 극장 및 연주 장소들이 연주 공연을 올리기 시작했고, 그에 맞춰, 줄리어드, 맨하탄, 매네스 등 뉴욕 내 유명 음악 학교들이 하이브리드 및 대면 수업으로, 학기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럼, 이번 22학년도 가을 입학 입시에서는 어떤 입시 경향이 있었는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가장 먼저, 오디션에 대해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21학년도 가을 학기 입시에서는 처음 실시되는 전면 비대면 오디션으로 인하여 많은 혼란은 있었던 입시로 기억됩니다. 하지만 이번 비대면 오디션에서는 학교들마다 편리한 플랫폼을 이용하여 지원자들이 편리하고 쉽게 비대면 오디션을 진행할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다만, 국제 학생들에게는 자정 및 새벽시간대에 오디션 시간이 배정이 되서 장소 섭외 등에 대한 이슈가 많이 발생되었지만, 21년도 입시보다는 훨씬 수월하게 진행된 비대면 입시였습니다.


두번째로, 입시 경쟁률에 대한 말씀을 드립니다. 코로나19로 인한 펜데믹 이후 유학 입시에 대한 지원 학생의 수는 전년대비 10-20%로 축소 되며, 입시 경쟁률이 매우 낮아졌다고 말씀드릴수 있습니다.  하지만, 22년도 가을학기 입시에서는 펜데믹 이후를 생각하는 포스트 코로나에 대한 기대로 정말 많은 국제학생들이 이번 입시에 지원하였습니다. 특히, 중국학생들의 지원이 두드러지게 많았던 입시였습니다. 


세번째로, 영어 성적에 대한 분위기를 말씀드립니다. 미국 음대 유학 준비에는 'TOEFL'성적 이라는 어려운 관문이 있는데요, 특히, 실기를 열심히 준비해야하는 미국 음대 유학 준비 학생들에게 'TOEFL'성적은 매우 큰 부담으로 다가옵니다. 'TOEFL'은 단지 영어를 잘해야 성적이 나오는 시험이 아니라, 얼마나 자주 시험을 응시하는지, 시험에 대한 변수가 없는지, 원하는 날짜에 시험을 응시할수 있느지 등 여러가지 변수에 대한 어려움이 있기때문에 더 어려운 시험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하지만 펜데믹 이후, 지정된 장소에서 시험을 응시할수 없는 유학 준비생들을 위하여 'Duolingo'라는 영어 기관 점수를 대부분의 학교에서 인정해주고 있습니다. 'Duolingo' 시험은, 토플보다 훨씬 쉬운 난이도로, 집에서 쉽게 응시할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며, 여러번 시험을 응시하게 부담스럽지 않은 비용, 2-3일내로 받을수 있는 결과 통보 등 'TOEFL'에 비해 매우 편리한 시험입니다.

22학년도 가을학기 입시에서는 미국 음악 대학들이 'Duolingo' 시험을 인정해주면서, 많은 국제 학생들이 학교에서 필요로 하는 점수를 얻은 분위기입니다. 저희 유학원에서 수속한 지원자들도 영어 점수가 없는 지원자들에게는 영어 점수에 대한 '조건부 입학' 및 'Privisional acceptance' 등 영어 점수에 대한 조건을 제시하며, 입학 기준 영어 점수를 강조하고 있는 분위기 입니다.



저희 지엘아트컴퍼니에서는 최신 데이터와 정보를 바탕으로 여러분의 성공적인 유학 입시를 컨설팅해드립니다.

많은 연락 부탁드립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




지엘아트컴퍼니


0